Home > 기술자료 > 고주파 유도가열의 원리 > 공진원리
직렬 공진회로
 

그림과 같이 회로의 저항 R,Inductance L, Capacitance C가 직렬로 연결한 회로에 주파수f(hz)인 교류 전원을 가한 회로 입니다.


이 때 Inductance의 교류에 대한 저항은 XL,Capacitance의 교류에 대한 저항을 XC로 하면 회로의 Impedence Z는 다음과 같습니다.

 Z = R + Jxl - jXc [Ω]---------------

여기서 +j, -j 는 복소 평면상의 방향을 표시합니다.

그런데 XL과 Xc가 똑같아지는 주파수에는 회로의 Impedence Z는 저항성분 R만 남게되어 일반적으로 직류회로와 같이 됩니다.
이 때의 회로를 직렬 공진회로라고 하고 이 주파수를 공진주파수라 하여 다음과 같습니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직렬공진 상태에서는 회로의 Impedence가 R만 남게되어 Inductance는 최소가 되며 회로의 전류I는 최대
가 됩니다.
실제 회로에서는 R은 피가열물의 저항 및 선로저항, Inductance 및 Capacitance에 있는 저항성분의 직렬
회로로 나타나고 부하 저항외의 저항에서는 소모되는 열량은 모두 손실로 나타나므로 적당한 전송 선로
및 부품들을 선정해야 합니다.

병렬 공진회로

 그림과 같이 저항 Inductance L, Capacitance C가  병렬로 연결된 회로에 주파수f(Hz)인 교류전원을  가한 회로입니다.
 이 회로의 Impedence Z는 다음과 같습니다.

img2.gif

 [Ω]이 됩니다.
  여기서 Xc : C의 Reactance
             XL : L의 Reactance

이 회로에서는 주파수 f (Hz)를 변화시키면 어느 영역에서 Xc=1/XL 이 되는 구간이 생깁니다.
이 때 이 회로는 병렬공진되었다고 하며 회로의 Impedence는 저항성분만 남게 됩니다. 즉
Z=R 이되어 일반적인 직류회로와 같이 동작하게 됩니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이상적인 병렬공진 상태에서는 L과 C에는 외부의 ENERGY보충이 없이도 서로 충방전을 되풀이 하게되어 ENERGY를 축적하게 됩니다. 그래서 이 회로를 TANK회로라고 합니다. 그러나 실제의 회로에서는 L과 C 내부에도 어느정도 저항성분이 있으므로 충방전을 되풀이하는 동안 손실이 일어나서 외부회로에서는 손실된 ENERGY만큼만 보충시켜 주면 대전력의 고주파 전압을 부하에 공급할 수 있습니다.